주한미군 방위비분담금 3차 협상을 위해 제임스 드하트 국무부 선임보좌관이 인천국제공항을 통해 11월 17일 오후 입국했다.

입국장에서 미국의 방위비 분담금 인상요구를 규탄하는 시민사회단체 회원들의 항의 행동이 진행되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저작권자 © 현장언론 민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