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단여백
HOME 4.27시대연구원칼럼 제국주의와 그 ‘진보적’ 벗들
[공지] <제국주의와 그 진보적 벗들> 연재 중단

그 동안 애독해 주셨던 <제국주의와 그 '진보적 벗'들>에 대한 연재를 민플러스 사정으로 중단하게 됨을 알립니다.
기획의 적절성에 대한 내부 의견과 논쟁방식에 대한 견해차 있었습니다. 연재 중단에 대해 독자들에게 죄송함을 표합니다.[편집자]

현장언론 민플러스  webmaster@minplusnews.com

<저작권자 © 현장언론 민플러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현장언론 민플러스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3
전체보기
  • 소로리볍씨 2019-04-15 15:17:20

    견해와 관점. 입장의 차이가 존재함이 당연할진데
    두려움을 가지고 중단해 버리네요.

    대중들은 무엇이 자기에게 맞는가를 잘 찾아가는데
    정해진 답을 강요하는것 같아 안타깝네요.   삭제

    • 최인호 2019-04-15 08:10:33

      구글에서 [노동자정치신문] 검색하면 [제국주의와 그 진보적 벗들] 4편까지 볼수 있어요   삭제

      • 최인호 2019-04-14 23:11:43

        안타깝네요 궁민님들의 눈높이(지배자 백돼지에 대한 어용성 강함)를 어려워하며 눈치를 보는격이군요 / 저야 그 책 [문화적냉전:CIA와 지식인들]을 발견해서 고마웠지만 / 다른 궁민들에게는 차라리 연재가 시작되지 않느니만 못했네요 /   삭제

        여백
        여백
        여백
        Back to Top